전국 > 지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산시, 시민 인명 피해 최소화... 재난응급의료 대응체계 강화
비상의료대응단 구성, 충청남도 유일 보건소 본소 전 직원이 대응단원
 
조영철 기자 기사입력  2024/06/11 [12:53]

▲ 11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박희선 서산시 보건행정과장이 응급의료체계 강화 방안을 설명했다.


[경인굿뉴스=조영철 기자] 충남 서산시가 재난응급의료 대응체계를 강화해 ‘안전한 서산’을 구현하는 데 총력을 기울인다.

시는 11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재난응급의료 대응체계 강화에 대한 브리핑을 열어 시민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한 시책을 설명했다.

박희선 서산시 보건행정과장은 “코로나19 이후 재난에 대응하는 역량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산업단지가 많은 우리 시 지역 특성상 대규모 재난 발생을 대비한 응급 의료 대응체계 강화가 시급하다”고 말했다.

시는 대규모 재난 발생에 대비하기 위해 보건소 본소 전 직원 92명으로 비상의료대응단을 구성했으며, 본소 전 직원으로 비상의료대응단을 구성한 것은 충청남도 내에서 유일하다.

대응단은 행정지원반, 분류반, 응급처치반, 이송반, 의료기관 파견반 등 5개 반으로 편성됐으며, 반별 역량 강화를 위해 담당자의 업무분장을 체계화하고 비상 연락망을 구축했다.

또한 화재·폭발 등의 재난현장 대응훈련과 다수사상자 발생 대비 도상훈련으로 응급상황 대비 신속 대응력을 키웠다.

시에 따르면 심정지 환자에 대해 심폐소생술을 한 경우는 하지 못한 경우에 비해 생존율이 2.4배, 뇌 기능 회복률이 4배로 오른다.

시는 매월 마지막 주 화요일 보건소 중회의실에서 심폐소생술 정기 체험장을 운영하고 기관·단체·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심폐소생술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체험장과 교육에서는 가슴압박소생술과 심장자동충격기 사용법 등을 교육하며, 희망하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어 시민의 심폐소생술 역량 강화의 장으로서 큰 호응을 받고 있다.

또한 다중이용시설에 자동심장충격기 설치를 지원해 현재 404대의 자동심장충격기가 다중이용시설에 보급됐으며, 패드와 배터리 등 구성품을 지원해 일상 속 응급상황에 만전을 기한다.

이 밖에도 응급환자 이송 체계 개선으로 응급환자의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서산의료원, 서산중앙병원, 민간이송업체에 대해 이송비를 지원한다.

박희선 서산시 보건행정과장은 “재난 및 응급상황은 일상생활 속 언제 어디서 발생할지 모르기 때문에 예방 및 대처법 숙지가 가장 중요하다”며 “응급의료체계 강화를 위한 시책 마련과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4/06/11 [12:53]  최종편집: ⓒ 경인굿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박스
1/3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