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경기2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양의 밤거리 더욱 밝아진다. 안전사고 예방은 덤으로.
9월까지 시내 325개 가로등 고효율 LED등으로 교체
 
신용환 기자 기사입력  2021/01/11 [14:14]


[신한국뉴스TV=신용환 기자] 안양의 밤거리가 훨씬 밝아질 전망이다.

안양시가 오는 9월까지 2억 원을 들여 안양육교 ∼ 안양우체국사거리 구간의 325개 가로등의 조명을 LED등으로 교체한다고 밝혔다.

LED등은 고효율인데다 일반 전구에 비해 수명이 긴 것이 장점이다.

LED등 교체로 에너지 절약은 물론, 밤거리 안전사고 예방과 쾌적한 도도시환경 조성에도 부응할 것으로 기대된다.

LED등 교체가 이뤄지는 안양로 일대는 차량통행이 많은 지역으로 실태조사와 민원이 제기됐던 곳을 중심으로 선정됐다.

이와 함께 소등과 누전 등의 위험이 있는 경수대로와 관양로를 비롯한 16개 노선 6.4km에 이르는 노후선로도 교체할 방침이다.

시는 다음 달 까지 실시설계를 마쳐, 3월 중 착공해 금년 9월 준공할 계획으로 있다.

최대호 시장은 차량통행이 특히 많은 도로의 밤거리가 전에 비해 밝아지고 각종 안전사고도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가로등에 대한 지속적인 점검과 민원을 수렴해 개선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1 [14:14]  최종편집: ⓒ 경인굿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광고
1/14
배너
주간베스트